산림청-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청년 산림 분야 발전 위해 손잡다.

산림청(청장 박종호)724일 서울 산림비전센터에서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회장 박수현)산림 분야 청년 일자리창출과 청년정책 개발 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산림청과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이번 협약을 통해
청년층의 산림 분야 국제협력 교류와 해외 및 국내 우수사례 공유 등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지원 청년층의 산림분야 유입촉진과 새로운 직종을 발굴육성하여 청년 일자리 창출과 산촌 활성화를 위한 협력 청년임업인, 대학생 등 청년층의 참여 확대를 위한 산림 분야 청년정책 개발과 다양한 참여기회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산림청은 산림 분야에 청년참여 확대를 위한 청년 취·창업, 일자리 지원과 산촌·산림복지 분야 협력체계 구축 및 지속적인 지원을 위해 청년정책 일자리 전담부서(산림산업정책국 산림일자리창업팀)를 마련하여 총괄·지원하고 있다.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지속가능한 도시와 공동체를 위해 도시와 지역의 발전 방향을 제시, 도시민의 다수를 차지하는 청년의 잠재력을 인지하고, 청년을 중심으로 한 포용적 발전을 도모하고 있으며, ’19.6.7 국가위원회 승인 이후 여러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도시와 청년, 일자리 문제에 협력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박수현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회장은
산림을 보호와 관리의 대상으로만 바라보던 인식의 틀을 확장해 산림과 함께 상생해야한다라며 산림과 인류, 특히 우리 시대의 청년들과 함께 지속 가능한 녹색성장을 위해서 산림청과 적극적으로 협업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미래 역군인 청년들에게 산림 분야가 일터·삶터·쉼터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와 함께 노력하겠다라며, “산림 분야에서 청년들이 추구하는 다양한 가치가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지속가능한 도시발전을 위해 설립된 국제연합(유엔) 산하 국제기구인 유엔해비타트의 세계 최초이자 유일한 국가위원회로 2019927 국제기구 관계기관으로 국회 사무처에 정식등록, 20191113일 공식 출범했다.

 

답글 남기기